‘태종 이방원’ 촬영장서 넘어뜨린 말, 일주일 뒤 사망…KBS 사과

KBS 측이 '태종 이방원'의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최근 '태종 이방원'의 이성계 낙마 장면 촬영에서 달리던 말을 와이어를 사용해 강제로 넘어뜨리고, 말이 바닥에 심하게 고꾸라지는 장면이 포착돼 논란이 일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