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이 전속모델인데…’설강화’ 논란에 ‘푸라닭’ 광고 손절

배우 정해인이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치킨 브랜드가 JTBC 드라마 '설강화' 논란에 광고 중단을 선언했다. 20일 정해인이 모델인 푸라닭은 공식 SNS를 통해 “당사의 제작 지원 광고 진행이 푸라닭을 사랑하시는 많은 고객분들께 큰 실망감을 안겨 드릴 수 있다는 점을 인지하지 못하였다”라며 “이에 제작사 및 방송사 측에 JTBC '설강화'와 관련된 일체의 제작 지원 철회와 광고 활동 중단을 요청했다”라고 밝혔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