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뻔뻔하게 방송 나오지 마”…이유비가 보인 반응은?

견미리의 딸이자 배우 이유비가 자신을 향한 도 넘은 비난에 “할 짓 없냐?”며 적극적으로 대응했다. 지난 4일 이유비는 자신의 SNS에 올린 일상 사진에 한 누리꾼이 “아직도 뻔뻔하게 방송에 나와서 얼굴 들고 다니나”라면서 거친 표현으로 비난 댓글을 남기자 이유비는 답 댓글을 적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