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트니 스피어스, 13년 만에 아버지 굴레 벗어났다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13년 만에 아버지의 그늘에서 벗어나게 됐습니다. 현지시간 29일 재판부는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항소를 받아들여 아버지 제이미 스피어스의 후견인 자격을 박탈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