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우주연상 후보’ 이정재, 골든글로브 시상식 안 간다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미국 골든글로브 시상식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배우 이정재 씨가 시상식에 가지 않기로 했습니다. 불참 이유에 대해 소속사는 후보에 오른 건 영광이지만, 드라마를 제작한 넷플릭스가 골든글로브에 작품을 출품하지 않았고, 지난해부터 골든글로브가 인종 차별 등의 이슈로 할리우드 전반에서 외면받고 있는 분위기도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사 더보기